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방송/연예일반

스눕독, 소녀시대 외모 비하발언 해명 “예쁘다는 뜻”

입력 2012-07-11 11:49업데이트 2012-07-11 11:5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스눕독, 소녀시대 외모 비하발언 해명 “예쁘다는 뜻”
힙합뮤지션 스눕독이 소녀시대 비하발언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스눕독은 11일 자신의 트위터에 “나의 레이디들, 소녀시대는 예쁜 얼굴과 각선미를 가졌다. 못생기지 않았다(My ladiez @GirlsGeneration. got beautiful faces. Legs n. thighs. No biscuits)”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교촌 치킨과 소녀시대 재킷 사진, 자신의 셀카 사진을 함께 올리며 의혹을 적극 해명하는 모습을 보였다.

앞서 스눕독은 8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소녀시대의 상체가 지워진 ‘소원을 말해봐’ 재킷 사진과 함께 “Legs n. thighs. No biscuits(다리밖에 볼 게 없다. 성적인 매력이 없다)”라는 글을 올리면서 불거졌다.

이에 ‘No biscuits’은 성적인 매력이 없다는 뜻의 속된 표현으로 스눕독은 한국의 대표 걸그룹 소녀시대를 상대로 예의없는 비하 발언을 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에 휩싸였다.

스눕독은 지난해 소녀시대 ‘더 보이즈(The Boys)’ 녹음에 참여한 뮤지션으로 소녀시대와는 각별한 사이라 더 큰 충격을 줬다.

사진=스눕독 트위터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