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종현, 근육이 드래곤볼 수준? “CG로 지울정도”

동아닷컴 입력 2012-03-26 10:08수정 2012-03-26 11:1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샤이니가 새 앨범 ‘셜록(Sherlock)’의 자켓 사진에 대한 비화를 공개했다.

샤이니는 지난 23일, SBS 파워 FM ‘붐의 영스트리트’에 출연해 파격적인 상반신 노출 자켓 사진에 “멤버 모두가 만족했다. 너무나도 마음에 든다” 라고 흡족함을 드러냈다.

사진을 찍고 가장 만족했던 멤버가 누구냐는 질문에, 민호는 “종현군이 가장 열심히 운동을 했기 때문에 노출컷을 찍은 직후 표정이 정말 만족스러워보였다”고 답했다.

또 멤버들은 “몸을 보여주는 것보다 선을 보여주려고 한 컨셉이어서, 밝은 조명을 이용해서 근육을 숨기고 선을 살렸다. 하지만 종현은 근육이 너무 많아서 CG로 지워야만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지금 종현의 몸은 거의 드래곤 볼에 나오는 캐릭터 수준이다”라고 입을 모았다.

관련기사
한편, 붐은 “샤이니의 이번 자켓 사진을 보고 나도 모르게 하드에 담아야겠다고 생각했다. 소장가치가 있다”며 극찬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