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Array|연예

티아라 함은정 ‘함딩요’ 심경고백, “축구 좋아해야겠다”

입력 2011-11-14 17:11업데이트 2011-11-14 17: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사진출처=스포츠동아DB, 드라마 '토지'
걸그룹 티아라의 은정이 '함딩요'라는 굴욕을 안긴 과거 사진에 대해 아쉬움을 표했다.
은정은 14일 자신의 트위터에 "철없고 잘 모르던 어린 시절. 역할에 빠져서 한답시고 시커먼 분칠만 한 채 아이라인 하나, 뷰러 한 번 하지 않고 촬영을 했었다. 비는 장면인데 얼굴 찡그림에 그 당시도 잘 나오지 않아서 싫어했던 사진이 동동 떠다니네요. 이김에 축구 좋아해 볼라고요"라는 글을 올렸다.
앞서 은정이 지난 2004년 고 1 때 드라마 '토지'에서 찍힌 사진이 브라질 축구선수 호나우지뉴와 비슷하다며 '함딩요'라는 별칭으로 돈 것에 대해 서운함을 드러낸 것.
최근 은정은 JTBC 드라마 '인수대비'에 캐스팅돼 촬영에 집중하고 있다.
동아닷컴 김영록 기자 bread425@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