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소지섭, 최강 비쥬얼 버리고 ‘거리 노숙’ 소탈한 일상

입력 2011-11-04 11:46업데이트 2011-11-04 12:0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톱스타 소지섭이 털털한 일상 모습으로 ‘노숙 지섭’에 등극했다.

소지섭의 이런 모습은 영화 ‘오직 그대만’ 촬영장 비하인드 현장 컷을 통해 공개됐다.

사진 속 소지섭은 세트장과 대기실을 막론하고 짬짬이 잠을 청하며 연기 투혼을 펼치고 있는 모습이었다.

소지섭의 팬들은 그의 소탈한 일상에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 누리꾼은 “자는 모습까지 간지가 넘친다”, “노숙해도 남다른 스타 포스”, “노숙지섭 등극이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소지섭은 지난 달 20일 대한민국 배우 최초로 영화의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생생한 현장을 담은 리얼 포토에세이집 ‘소지섭의 오직 그대만’을 발간했다.

사진출처=3HW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