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대중음악

‘컴백’ 노을, 아이돌 스타들의 릴레이 폭풍응원 “그리웠어요”

입력 2011-10-31 11:15업데이트 2011-10-31 11:2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5년만에 가요계로 컴백한 4인조 보컬그룹 노을(이상곤, 전우성, 나성호, 강균성)의 타이틀곡 ‘그리워 그리워’가 가수들로부터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노을 미니앨범 타이틀곡 ‘그리워 그리워’가 공개된 26일부터 아이돌 그룹 2PM의 준수와 찬성, 비스트의 기광·요섭·동운, 2AM의 슬옹, 지나 등 후배가수들의 응원이 끊이질 않고 있다.

2PM의 멤버 찬성은 자신의 트위터에 “노을 선배님들의 그리워 그리워 너무 좋네요. 짱입니다 정말!”라며 애정 어린 메시지를 남겼으며, 비스트의 멤버 손동운은 “제가 어렸을 적 머문 기획사에 있을 때 일 끝나고 오셔서 연습생보다 늦게까지 연습하시던 모습이 아직도 기억에 선명하네요. 너무 그리웠습니다. 노을선배님들 응원 많이 부탁 드릴게요!”라며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또 “노을 선배님의 그리워그리워 무한반복하고 있어요”(양요섭), “노을 선배님들, 너무 그리웠습니다”(손동운), “노을 노래에 빠져 헤어 나올 수 없어”(임슬옹) 등의 스타들의 다양한 글이 올라왔다.

한편 5년 만에 가요계로 컴백한 노을은 타이틀곡 ‘그리워 그리워’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출처|아이돌 준수, 찬성, 양요섭, 손동운, 임슬옹 트위터
동아닷컴 오세훈 기자 ohhoon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