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Array|연예

‘천일의 약속’ 김수현 작가 “숨겨놓은 카드 없다, 억측금지!”

입력 2011-10-25 15:56업데이트 2011-10-25 16:1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김수현 작가. 동아일보DB.
SBS 월화드라마 ‘천일의 약속’ 김수현 작가가 일명 억측금지령을 내렸다.

25일 김수현 작가는 자신의 트위터에 “이미숙이 수애 남매 생모일 거라는 점 치기가 있었던가 본데 하하”라며 글을 시작해 “이젠 사촌오빠 이상우가 수애를 좋아한다는 얘기가.. 좋아하는 건 맞습니다. 그러나 사촌누이동생에 대한 순수한 사랑과 배려가 전부, 숨겨놓은 카드 같은 건 전혀 없습니다. 그리 아시길”이라고 덧붙였다.

김수현이 이와 같은 글을 쓴 이유는 ‘천일의 약속’을 본 시청자들이 줄거리에 대한 몇 가지 황당한 추측을 하자 이를 직접 해명한 것이다.

‘천일의 약속’은 10월 17일 첫 방송된 후 탄탄한 전개로 호평을 얻으며 이야기가 전개되고 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