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Array|연예

연정훈 “한가인 애칭은 빠삐쿠” 결혼 6년차 닭살커플 인증

입력 2011-10-21 09:15업데이트 2011-10-21 09:3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배우 연정훈이 배우자 한가인에 대한 닭살 애정을 드러내 화제다.

20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는 영화 ‘뱀파이어 검사’를 촬영중인 배우 연정훈, 이영아,이원종, 장현성이 출연했다.

연정훈은 “한가인을 처음 봤을 때 혼혈인 줄 알았다”면서 “그만큼 이목구비가 신기했다”고 말했다.

연정훈은 이어 “여배우 매니저들은 남자배우들을 경계하기 때문에 매니저와 매일 술자리를 만들며 모두 자연스럽게 가까워졌다”면서 “특히 한가인은 그때 연기 데뷔작이었기 때문에 모든 배우들이 그렇게 매일 술을 마시는 줄 알았었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또 결혼 6년 차 답지 않은 닭살스런 애칭도 공개했다. MC들이 애칭을 묻자 연정훈은 “자주 바뀐다”며 얼굴을 붉히면서도 “빠삐쿠~!”라고 애교스럽게 말해 장현성 등의 원성을 샀다.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공공의 적 연정훈”, “너무 부러운 한쌍이네요”, “사랑하는 모습이 예쁘다”며 부러움을 표했다.

사진출처= KBS 2TV ‘해피투게더3’ 방송 캡쳐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