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스포츠동아|스포츠

[포토] 강지숙 ‘두 명으론 어림없다!’

입력 2011-10-14 19:44업데이트 2011-10-14 20:0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14일 오후 경기 부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신세계·이마트 2011-2012 여자프로농구 부천 신세계 쿨캣과 안산 신한은행 에스버드 경기에서 신세계 강지숙이 신한은행 이연화와 강영숙의 수비를 뚫고 공격하고 있다.

부천|임진환 기자 photolim@donga.com 트위터@binyfafa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