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박신혜-장근석 친분과시? “번호 날라갔어 번호 좀”

입력 2011-09-17 14:42업데이트 2011-09-17 14:5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연기자 박신혜와 장근석이 주고 받은 문자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신혜는 지난 16일 자신의 트위터에 '업그레이드하다 휴대폰에 있는 모든 게 지워 졌네요. 자다 일어나서 하하하! 아 슬퍼. 아 대박. 아아악!'란 글을 올렸다.

박신혜의 맨션에 장근석은 '어색해'라고 답을 했다. 이어 장근석은 트위터에 '아니 이 숑키'란 제목으로 박신혜에게 온 '오빠, 나 핸드폰 업그레이드하다가 다 날라갔어. 번호 좀 보내줘'이란 내용의 문자를 공개했다.

두 사람의 친근한 모습에 누리꾼들은 "둘다 정말 귀엽다", "둘의 사이가 좋으니 보기 좋다"라는 등의 댓글들을 달았다.

한편 장근석과 박신혜는 2009년 SBS 드라마 ‘미남이시네요’에서 호흡을 맞추며 인기를 모았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