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방송/연예일반

황정음 “양다리 걸친 적 있다” 충격 고백

입력 2011-09-16 23:54업데이트 2011-09-16 23:5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배우 황정음이 양다리를 걸친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19일 방송될 MBC 에브리원 ‘정보석의 청담동 새벽 한 시’에 출연해 중학교 시절에 양다리를 걸친 사연을 공개했다.

황정음은 “중학교 2학교때 친구들과 콜라텍에 놀러 가서 만나게 된 오빠와 사귀게 됐다. 그런데 나중에 다른 남자에게 헌팅을 당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성격 때문에 헤어지자는 말을 못하고 두 남자와 사귀었고. 헌팅을 한 남자는 스킨십을 너무 좋아해 헤어졌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황정음은 코 성형을 했다가 어울리지 않는 것 같아서 보형물을 뺐다고 고백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