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뼈그맨’ 유세윤, 매니저에게 4000만원 통큰 선물…의리남 등극

입력 2011-07-11 11:48업데이트 2011-07-11 11:5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개그맨 유세윤이 오랫동안 함께 일해 온 매니저에게 통 큰 선물을 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를 낳고 있다.

유세윤은 9년동안 자신과 동고동락한 매니저에게 최근 4000만원 상당의 고급 세단을 선물했다. 유세윤의 이 같은 깜짝 선물은 무명 시절부터 현재까지 가족처럼 자신의 일을 봐준 매니저에게 감사의 뜻을 표한 것.

이 같은 유세윤의 마음 씀씀이에 매니저 역시 평생 지기로 남을 것을 약속하며,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고 한다. 한 관계자는 “유세윤은 이외에도 평소 PD나 작가, 스태프들과의 의리도 중시하는 편이다. 자신이 손해보는 일이 있어도 사람 간의 관계를 더 소중하게 생각하는 성격”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ㅣ코엔스타즈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제보 star@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