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발레 배우는 노숙인들… “호두까기인형 무대에 서요”

동아일보 입력 2011-04-11 03:00수정 2011-04-11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어깨를 펴고 시선을 앞으로…. 몸이 건강하고 균형 잡혀야 모든 일이 잘됩니다.” 10일 경기 과천시민회관에서 열린 서울발레시어터의 ‘홈리스 발레교육’에서 상임안무가 제임스 전(왼쪽 안경 쓴 이)의 지도에 따라 노숙인들이 발레를 배우고 있다. 이 교육은 12월까지 매주 한 차례씩 이뤄지며 수강생 일부는 연말 이 발레단의 ‘호두까기인형’ 공연에 단역으로 출연한다.

서울발레시어터 제공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