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뉴스 스테이션] 보아 드라마 ‘아테나’ 특별 출연

동아닷컴 입력 2010-08-11 10:02수정 2010-08-11 21:4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보아. 스포츠동아 DB
최근 6집 ‘허리케인 비너스’로 컴백한 가수 보아가 드라마에 깜짝 등장한다. 2010년 하반기 안방극장의 기대작 ‘아테나:전쟁의 여신’에 특별출연을 결정한 것이다.

보아는 극중에서 공연을 앞두고 테러리스트들의 인질극에 휘말려 ‘정우’(정우성)의 경호를 받게 되는 매력적인 톱 여가수 역할을 소화할 예정이다.

특히 보아는 최근 듀안 에들러 감독의 할리우드 댄스 영화에 캐스팅돼 화제가 된 만큼, 적은 분량의 특별출연에도 시청자의 관심을 이끌어낼 것으로 보인다. 촬영은 8월중 이뤄질 계획이다.

정우성, 차승원, 수애, 이지아, 최시원 등 화려한 캐스팅에 이어 보아까지 특별 출연으로 합류하며 화제작의 면모를 보여주는 ‘아테나’는 유럽, 일본 등 총 6개국에 걸친 해외 로케이션 촬영이 진행된다.

관련기사
보아는 6집 타이틀곡 ‘허리케인 비너스’로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