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숫자로 본 1000대기업 고용-성장]李 “대기업, 일자리-투자-中企와 상생 관심 가져야”

동아일보 입력 2010-07-28 03:00수정 2010-07-28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민정책 적극 동참 또 주문 이명박 대통령은 27일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대기업들은 미소금융 같은 서민정책에 적극 동참해 사회적 책임을 다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지난 10년간 우리 경제가 성장했으나 서민들이 체감하기에는 아직 이르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김희정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이 대통령은 “일부에서는 내가 반(反) 대기업 정책을 한다는 말이 나오는데 그런 게 아니다”며 “원래 경제가 성장하면 양극화가 확대되는 게 아니라 성장에 의해 좁혀져야 하는데 지금까지 그런 효과가 없으니 더 신경 써야 한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또 “일자리 창출과 투자,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 문제에서 대기업들이 좀 더 적극적으로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주문했다.

김승련 기자 srkim@donga.com
관련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