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시진-장효조, 올스타전 시구-시타

동아일보 입력 2010-07-24 03:00수정 2010-07-2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야구 삼성의 왕년 스타들이 24일 대구에서 열리는 올스타전에서 시구, 시타자로 나선다. 두 차례 다승왕을 차지했던 김시진 넥센 감독이 시구를, 네 차례 타격왕에 올랐던 장효조 삼성 2군 감독이 시타를 맡았다. 프로야구 최초로 타격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했던 이만수 SK 2군 코치는 포수석에 앉는다. 이들을 포함한 ‘라이온즈 레전드 올스타 10인’은 현장에서 공개된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