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자 다이제스트]조선시대 아내-어머니-여인의 진짜 모습

동아일보 입력 2010-07-24 03:00수정 2010-07-2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조선 여성의 일생/규장각 한국학연구원 엮음/392쪽·2만3800원/글항아리
남편을 위해 헌신하는 아내, 자식을 위해 희생하는 어머니, 사랑하는 이를 기다리며 정조를 지키는 기생…. 흔히 떠올리는 이미지 속 조선 여성의 실제 모습을 연구했다.

신사임당은 사회적으로 그의 화가적 재능보다 이이의 어머니로 부각됐고, 기생들이 술자리에서 상을 받기 위해 지은 시는 절개가로 탈바꿈했다. 남성 중심적 사상은 여성들을 고된 노동으로 몰았다. 조선시대 여성 성리학자인 강정일당은 “여성도 성인(聖人)에 도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책을 펼치면 기존에 알려진 것과 다른 조선 여인의 인생을 볼 수 있다.

강은지 기자 kej09@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