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수원시청은 ‘울상’ 수원삼성은 ‘방긋’

동아닷컴 입력 2010-07-21 20:27수정 2010-07-21 20: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0 하나은행 FA 컵 16강 수원삼성과 수원시청의 경기에서 경기 시작 휘슬이 울리고 몇 분이 되지 않아 프리킥을 문전으로 차올린 염기훈의 볼을 수원시청 정명오의 어깨에 맞아 상대자책골이 됐다. 염기훈이 동료들에게 축하를 받고 있다.

수원|임진환 기자 photolim@donga.com

관련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