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캐피탈 “9월 말까지 대출금리 동결”

동아일보 입력 2010-07-16 03:00수정 2010-07-1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IBK캐피탈은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과는 별도로 9월 말까지 대출금리를 동결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IBK캐피탈 측은 “환율과 원자재값이 상승한 데 이어 금리마저 인상될 경우 중소기업들의 현실적인 어려움과 부담이 더 늘어날 것으로 보고 이 같은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IBK캐피탈은 6월 말 현재 팩토링을 포함한 기업대출 1조2000억 원, 일반대출 2500억 원, 벤처투자 2000억 원, 개인신용대출 1000억 원 등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상품을 취급하고 있다. IBK캐피탈 관계자는 “대출금리를 면밀히 파악해 필요한 경우 금리를 인하하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선희 기자 teller@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