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타 “극성팬때문에 여자친구와 이별”…연예인 여친 누구?

동아닷컴 입력 2010-07-08 09:53수정 2010-07-08 11: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강타. 사진제공= MBC
“극성팬들 때문에 여자친구와 헤어졌다.”

가수 강타가 H.O.T로 활동할 당시 극성팬들 때문에 여자친구와 결별했다고 고백했다.

강타는 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 출연해 “극성팬들의 계속된 협박 때문에 여자친구와 벽이 생겨 결국 헤어지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극성 팬으로부터)휴지에 피로 쓴 협박편지를 받은 여자친구가 겁나서 헤어지자고 했다”며 “그럴 때마다 ‘내가 그 우편물을 다 막아버리겠다’고 달랬지만 어려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이어 “극성팬들의 협박이 지속적으로 문제를 일으켰고, 결국 여자친구와 벽이 돼 헤어질 수 밖에 없었다”고 당시의 고충을 털어놨다.

이날 강타는 "방송국에서 만났다. 매니저들끼리 친해 몰래 데이트를 할 수 있었다"라고 말해 여자친구가 연예인이었음을 밝혔다.

방송이 끝난 뒤 시청자 게시판에는 “강타의 여자친구가 누구였나”라는 글이 계속해서 올라왔다.

한편 원조 아이돌 멤버인 강타는 후배 가수들에게 충고를 전하기도 했다. 그는 “H.O.T 팬클럽이 100만 명이면 그 중 20만 명은 제 팬이고, 50만 명은 도와주겠지 라는 생각을 했다. 그룹이 해체하니깐 거품처럼 인기가 사라졌다. 겪어보니 알겠더라”고 경험을 털어놨다.

강타는 최근 화제가 된 H.O.T의 재결합에 대해 “너무 하고 싶다. 공연이라든지 간단한 앨범이라든지 어떠한 형태로든 다시 보여드리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용진 동아닷컴 기자 aura@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