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경부고속도 의미는 발상의 전환”

동아일보 입력 2010-07-08 03:00수정 2010-07-08 04: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개통 40년 맞아 트위터에 글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는 7일 “경부고속도로의 의미는 큰 공사가 아니라 발상의 전환에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지금 우리가 선진국이 되기 위해 필요한 것도 발상의 전환이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날 고 박정희 전 대통령이 주도한 경부고속도로 개통 40주년을 맞아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다.

박 전 대표의 언급은 박 전 대통령이 당시 야당의 거센 반대에도 불구하고 경부고속도로 건설을 추진한 것을 ‘발상의 전환’에 비유한 것으로 보인다. 박 전 대표의 대변인 격인 이정현 의원은 동아일보와의 통화에서 “박 전 대표는 새마을운동 등 평소 불가능해 보이는 일들을 해낸 국민들의 역량을 높이 평가하면서 ‘정신혁명’ 또는 ‘과감한 패러다임의 전환’을 주장해왔다”고 설명했다.

황장석 기자 surono@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