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유명배우 자훙성 투신자살

동아일보 입력 2010-07-06 14:22수정 2015-05-27 22:5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중국의 유명 영화배우인 자훙성(賈宏聲·43)이 5일 투신자살했다고 중국 언론들이 6일 보도했다.

북경청년보 등 중국 언론에 따르면 자훙성은 전날 오후 6시 경 베이징 시내의 한 아파트 14층에서 뛰어내려 그 자리에서 숨졌다.

1967년생인 그는 중앙희극학원 출신으로 1980년대 말에서 1990년대 초반 청춘스타로 인기를 끌었다.

월드스타 궁리의 동기 동창이기도 한 그는 유명 여배우인 저우쉰의 전 남자친구로도 알려져 있다.

주요기사
2002년 영화 '어제'를 통해 싱가포르 국제영화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는 등 연기력을 인정받았으나 이후 마약에 빠져들면서 정신적, 경제적 어려움을 겪었다.

그는 3년 전 마약을 끊고 재기했지만 현재까지도 우울증 등 정신적 고통을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장에서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지만 타살 흔적이 없고 그가 최근 블로그에 불안감을 호소하는 글을 자주 남긴 점 등으로 미뤄 신변을 비관해 자살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중국 언론들은 그가 저우쉰 외에 영화배우이자 동창인 우위쥐안과도 교제했었다면서 우위쥐안과 사이에 5살짜리 아들이 하나 있다고 전했다.

중국의 영화팬과 네티즌들은 최근 한류스타 박용하의 자살에 이어 자국에서도 스타의 자살 사건이 발생하자, 충격과 함께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하면서 애도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인터넷 뉴스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