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한나라 전당대회 출마 공식 선언

동아일보 입력 2010-07-04 11:14수정 2010-07-04 13:4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젊고 매력있는 한나라당 만들 것" 한나라당 나경원 의원은 4일 "젊고 매력 있는 한나라당을 만들겠다"며 14일 열리는 전당대회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나 의원이 막판에 전대 레이스에 합류함에 따라 전대 주자는 총 13명으로 늘어났다.

나 의원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최근 당의 모습을 보면서 많은 걱정을 하게 됐다. 풀어야 할 과제는 많은데 전대가 계파대결 혹은 계파 나눠먹기식 양상을 면치 못하고 어떠한 신선함과 감동도 주지 못하고 있다"며 출마 배경을 밝혔다.

특히 "국민과 함께 해야 한다는 발상의 전환이 없는 한 결코 국민을 감동시키는 전대가 될 수 없다"면서 "고민 끝에 한나라당의 대표 최고위원이 돼 당을 새롭게 변화시키고 국민의 신임을 되돌려 정권재창출의 디딤돌이 되겠다는 결심을 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저를 한나라당의 간판으로 써 달라"면서 "한나라당을 정말 젊고 매력있는 정당, 시대의 흐름에 발맞춰 국민과 함께 발전하는 현대적 보수정당으로 탈바꿈 시키겠다"고 호소했다.

주요기사
그는 공약으로 △양방향 소통의 디지털 정당화 추진 △시대의 흐름과 헌법 정신에 맞는 보수주의 혁신 추구 △국민공천제도 도입 등 당의 자율성과 생명력 제고 △국민 삶 제고 정책추진 및 유쾌한 사회문화분위기 조성 △지명직 최고위원에 서민·소외계층 임명 등을 제시했다.

인터넷 뉴스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