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벽 위를 나는 장혁’ 추노 시즌2?

동아닷컴 입력 2010-05-26 09:51수정 2010-05-26 10: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장혁의 '추노 시즌2'?

KBS2 드라마 '추노' 이후 제 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배우 장혁이 최근 인천의 한 건물 옥상 사이를 날아다니며 만능 스포츠맨의 모습을 과시했다.

'추노 시즌2'를 연상케하는 이 장면들은 코카-콜라의 스포츠음료 파워에이드의 TV 광고 촬영 중에 이뤄졌다.

파워에이드의 새 광고 모델로 발탁된 장혁은 이번 CF에서 ‘나의 모든 것이 스포츠다’라는 컨셉으로 일상의 작은 도전에도 열정적으로 도전하는 모습을 연출했다.

관련기사
이미 '추노'에서 화려한 액션 연기를 펼쳤던 그는 CF에서도 위험하고 역동적인 모습을 소화했다.

특히 맨 몸으로 건물이나 다리, 벽 등을 오르거나 뛰어넘는 엑스 스포츠인 프리러닝(일명 야마카시)을 능숙하게 소화해 제작진의 감탄사를 유발했다.

수영, 마라톤, 절권도 등을 즐기는 스포츠 마니아 장혁은 프리러닝에도 상당한 관심을 보여왔다. 하지만, 프리러닝은 오랜 연습이 필요한 스포츠인데 장혁이 대부분의 장면을 직접 촬영하려고 해 감독이 오히려 만류하느라 진땀을 뺐다는 후문이다.

현장에서 동작을 지도하던 프리러닝 전문가는 일부 고난위도 동작을 날렵하면서도 완벽하게 소화하는 장혁을 보고 “대체 못하는 운동이 무엇이냐”며 혀를 내둘렀다.

장혁은 “'나의 모든 것이 스포츠다'라는 브랜드 컨셉이 평소 내가 추구하는 생활관과 비슷해 더욱 즐겁고 편안하게 촬영에 임할 수 있었다”며 “일상의 모든 것을 스포츠처럼 열정적이고 도전적으로 임한다면 활력 넘치는 생활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 TV 광고는 6월 1일부터 온에어된다.

[동아닷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