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여운 외모 서우, 글래머 몸매 누리꾼 ‘깜짝’

동아닷컴 입력 2010-04-16 17:27수정 2010-04-16 17:3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 KBS 2TV 수목드라마 ‘신데렐라 언니’ 화면 캡처
배우 서우가 가슴라인을 깜짝 공개해 남성팬들의 가슴을 설레게 만들었다.

KBS 2TV 수목드라마 ‘신데렐라 언니’에서 열연중인 서우는 15일 방송에서 발레복을 입고 등장했다.
주류명가인 딸 효선(서우)이 은조(문근영)의 지시에 따라 주류 CF를 찍는다는 드라마의 내용 때문.

이날 서우는 한국무용을 전공한 이력을 내세워 수준급의 발레 연기를 선보였다. 하지만 서우의 발레실력 보다 더 눈길을 끈 것은 서우의 몸매.

드라마에서 서우가 입고나온 발레복은 앞이 많이 파여 있어 서우의 가슴라인이 살짝 드러났다.

관련기사
귀여운 외모와 달리 글래머러스한 서우의 몸매를 본 시청자들은 “추노의 이다해를 떠올리게 하는 몸매”라며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신데렐라 언니'는 18.6%(TNmS 집계)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MBC '개인의 취향(12.2%)'과 SBS '검사 프린세스(10.7%)'를 제치고 수목극 부동의 1위를 차지했다.

김영욱 동아닷컴 기자 hir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