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황당회사 “이혼땐 결혼축의금 두 배 내놔”

스포츠동아 입력 2010-01-22 23:00수정 2010-01-22 23: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혼하면 결혼축의금의 두 배를 배상하겠다는 각서를 써야 청첩장을 동료들에게 줄 수 있다”

중국 충칭시의 전기설비 제조업체 충칭아오즈가 황당 규정을 만들었다고 20일 중경만보가 보도했다. 충칭아오즈는 18일 사내에서 결혼이 폭주하면서 직원들의 축의금 부담이 커지자 부담을 줄이고 결혼에 신중하라는 취지에서 이 규정을 만들어 발표했다.

이 회사 자리춘 총무부장은 “직원들의 결혼축의금 부담을 덜어주려는 고육지책”이었다고 설명했다. 직원 100여명 중 20대가 65%라 결혼 축의금이 직원들에게 부담이 되고 있다는 것.

결혼을 앞둔 한 직원은 “신혼부부들은 모두 백년해로를 원하지만 앞날이 어떻게 될지 누가 아느냐”며 불만을 표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저런 황당 규정은 처음 봤다”며 어이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관련기사
에디트|김아연 동아일보 기자·정보검색사 aykim@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