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사랑, 미국 진출 초읽기

스포츠동아 입력 2009-11-26 14:59수정 2009-11-26 15: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사랑.
배우 김사랑이 미국 할리우드 진출을 앞두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김사랑은 11월 초 미국의 메이저 에이전트 ICM의 초청으로 미국을 방문했다.

ICM에는 니콜라스케이지, 장영주, 요요마, 아이작스턴 등 수많은 유명 엔터테이너들이 소속돼 있다.

ICM 관계자는 드라마 “드라마 ‘왕과 나’에서 보여준 김사랑의 동양적인 아름다움과 ‘도쿄 여우비’에서의 세련된 이미지를 높게 보고 초청했다. 특히 할리우드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레인(정지훈)과 함께 출연한 ‘이죽일 놈의 사랑’이 김사랑을 알리는데 많은 도움이 됐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현재 구체적인 계약조건을 조율중인 김사랑은 조만간 미국을 다시 방문해 앞으로의 활동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스포츠동아 김민정 기자 ricky33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