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하늘, 내년초 9년만에 새앨범 발표

스포츠동아 입력 2009-11-13 16:02수정 2009-11-13 16:0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BS ‘김정은의 초콜릿’ 녹화에 참여한 김진표-하늘.
2001년 13살 나이에 ‘웃기네’란 노래로 데뷔한 가수 하늘이 2010년 초 새 앨범을 발표하고 10여년 만에 본격 활동에 나선다.

SBS 드라마 ‘스타일’ OST에도 참여했던 하늘은 최근 진행한 SBS ‘김정은의 초콜릿’ 녹화에서 “내년 초 앨범을 발표하려고 준비중”이라며 “이번 앨범에는 좋은 분들이 많이 참여해 기대가 된다”고 밝혔다.

하늘은 SBS ‘김정은의 초콜릿’에서 래퍼 김진표와 함께 ‘스타일’의 주제가인 ‘텔 미’를 불렀다.

하늘은 1집 활동 이후 소속사 문제로 활동을 중단했고, 2007년에는 마드모아젤이란 프로젝트 그룹에 참여한 바 있다.

관련기사
하늘은 지인의 소개로 류시원이 소속된 알스컴퍼니와 전속계약을 맺고 컴백을 준비하던 중 드라마 ‘스타일’ OST에 참여하게 됐다.

스포츠동아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