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지사 “정치는 돈보다 도덕으로”

입력 2006-03-14 03:04수정 2009-09-30 09:0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손학규(孫鶴圭) 경기도지사는 13일 MBC의 프로그램에 출연해 “과거 부정축재의 시대, 개발의 시대에는 돈으로 하는 정치가 가능했지만 미래 청빈의 시대에는 도덕성이 요구된다”고 말했다.

그는 방미 중인 이명박(李明博) 서울시장이 언론 인터뷰에서 “돈 없는 사람이 정치하는 시대는 지나갔다”고 한 발언에 대해 “와전됐거나 실언일 것이다. 돈으로 정치하던 시대는 지났다”고 반박하며 이같이 주장했다.

손 지사의 재산은 2억9394만 원으로 대선 예비후보로 꼽히는 정치인 중 가장 적다.

이명박 서울시장은 178억9905만 원으로 가장 많다.

이정은 기자 lightee@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