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수도권 금형업체 광주로 오세요”

입력 2006-03-07 06:44수정 2009-10-08 12: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광주지역 5대 성장동력산업의 하나인 금형(金型)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수도권의 관련 기업을 광주로 유치하는 계획이 본격 추진된다.

광주시는 7일 경기 안산시 리더스클럽에서 부천과 안산 등 수도권 금형업체 100여 곳을 대상으로 ‘광주 금형산업 투자환경 설명회’를 갖는다.

시는 설명회에서 국내 유일의 금형시험생산센터(Try-Out Center)를 건립하고 현재 개발 중인 광산구 평동산단 2차 공구에 5만 평 규모의 금형산업 집적화단지를 만드는 계획을 강조할 예정.

특히 초대형프레스 사출성형기 3차원측정기 등 30여 종의 첨단장비를 갖추고 상반기에 문을 열 금형시험생산센터가 중소기업의 시제품 생산과 인증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는 점을 부각시키기로 했다.

시가 기업 유치에 발 벗고 나선 이유는 기아자동차의 생산라인 증설과 삼성전자 가전부문 이전으로 금형산업 육성이 절실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

최현주 경제통상국장은 “광주 지역 금형산업은 지난해 북미 유럽 등지에서 6억 달러 규모의 신규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등 성장일로에 있다”며 “광주가 금형산업의 메카가 되도록 최대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권 기자 goqud@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