盧대통령 SBS좌담 시청률 7.3%

입력 2003-11-30 18:56수정 2009-09-28 04:4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노무현 대통령이 지난달 28일 오후 국정 현안에 대해 TV 대담을 나눈 SBS ‘국정진단 대통령에게 듣는다―변화와 희망으로’의 시청률은 7.3%로 해당 시간대 정규 일일극 ‘흥부네 박 터졌네’의 최근 2주 평균 시청률 10.7%에 못 미친 것으로 나타났다.

시청률조사회사 TNS미디어코리아는 같은 시간대 TV를 켠 가구 중 해당 프로그램을 본 시청점유율도 11%에 그쳐 시청자들의 관심이 크게 낮았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대구가 11.6%로 가장 높았고 광주가 5.4%로 가장 낮았다.

이날 시청률은 닐슨미디어리서치 조사에서도 6.5%로 나왔다.

이는 노 대통령이 당선자 시절인 1월 18일 방송된 KBS 1TV ‘노무현 대통령 당선자와 함께’의 시청률 17%와 5월 1일 노 대통령 초청 MBC TV ‘100분 토론’의 시청률 13.1%에 비해서도 낮은 것이다.

허 엽기자 he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