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국가자격증 따면 장학금 줍니다" 청주大 이색장학제

입력 2003-11-27 18:58수정 2009-10-10 08:0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청주대(총장 김윤배)가 성적 향상 장학금을 비롯해 청주대 가족 장학금, 자격증 취득지원 장학금, 영어실력 향상 지원 장학금 등 4개의 이색 장학금제를 신설했다.

성적 향상 장학금은 평균 학점이 전(前) 학기보다 1.0점 이상 오른 학생들에게 10만원씩 지급된다. 가족 장학금은 형제나 자매, 부모가 같은 학기에 재학할 경우 1명에게 30만원이 지급된다.

또 산업인력공단, 상공회의소 등에서 주는 국가 자격증을 취득하거나 토익, 토플 등 영어관련 시험에서 우수한 성적을 올린 학생에게 10만∼20만원씩을 지급하는 자격증 취득지원 장학금과 영어실력 향상지원 장학금도 있다. 청주대는 이들 장학금 수혜자가 재학생 1만1000여명 중 2000여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 2억원의 장학 예산을 확보했다.

청주대 관계자는 “많은 학생들이 더 공부를 열심히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자는 취지에서 이들 장학금을 신설했다”고 말했다.

청주=장기우기자 straw825@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