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션 소액주주 등록취소 반발

입력 2003-11-21 18:46수정 2009-10-08 19: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옥션의 최대주주인 미국 e베이가 공개매수를 통해 옥션의 코스닥 등록을 취소하려는 시도에 대해 소액주주들이 반발하고 나섰다.

한누리법무법인은 21일 “옥션 지분 15% 정도를 확보한 소액주주들로부터 권한을 위임받아 등록취소 계획을 반대하고 회사측과 협상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옥션 소액주주들의 이 같은 움직임은 50.01%의 지분을 가지고 있는 e베이가 제시한 공개매수 가격(7만원)이 너무 낮다는 불만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한누리법무법인은 공개매수 기간(11월 21일∼12월 10일)이 끝난 이후 등록취소를 반대하는 주주들과 협의해 매수가격을 재조정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21일 코스닥시장에서 옥션 주가는 공개매수 가격에 거의 근접한 6만9200원에 마감됐다.

정미경기자 micke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