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재용씨 내달중 형사처벌 결정

입력 2003-11-21 18:26수정 2009-09-28 05:4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두환(全斗煥) 전 대통령의 차남 재용(在庸)씨의 100억원대 괴자금을 추적 중인 검찰은 다음달 중 재용씨에 대한 형사처벌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21일 알려졌다.

검찰 수사 관계자는 이날 “불법 정치자금을 받아 외국에 빌딩을 사고 부정축재한 인사가 있다는 언급이 나왔을 때 아마도 재용씨를 염두에 두고 한 얘기였던 것 같다”고 말했다. 검찰은 재용씨의 친인척 및 탤런트 P씨 계좌에 재용씨의 100억원 가운데 일부가 유입된 흔적을 포착하고 계좌추적을 해왔다.

정위용기자 viyonz@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