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낌이 있는 메시지…유머스런 표현…사진합성 전성시대

입력 2003-11-10 18:09수정 2009-09-28 07:1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딸기밭
딸녀는 양손에 딸기를 한 개씩 들고 있다. 어깨 위로 늘어뜨린 긴 머리가 간지러운 듯, 두 눈을 감고 입을 연 채 고개를 기울인 도발적인 모습. 또 하나의 사진에서는 영화 '취화선'의 주인공 장승업의 모습을 한 영화배우 최민식씨가 새침한 표정으로 당신을 쳐다보고 있다.
《합성시대. 디지털카메라로 찍은 사진을 있는 그대로 남에게 보여주거나 인화를 하지 않고 포토샵 등 그래픽 프로그램으로 변조, 자신의 생각을 표현하는 열풍이 불고 있다. 축구선수 데이비드 베컴의 어린 아들이 공을 차는 사진에 탤런트 신구씨의 얼굴을 입힌다.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이른바 ‘딸녀(딸기여인)’의 얼굴에 배우 최민식씨를 씌우고, 부시와 함께 식사를 하는 사병 몸에 ‘광녀’의 얼굴을 붙이는 등 얼굴과 몸을 얼토당토않게 합성한다. 그러면서 네티즌들은 시시덕대며 웃거나, 합성사진 속에 담긴 나름대로의 주장에 대해 짧고 생명력 길지 않은 댓글(이른바 굴비)을 들이대며 서로 의사소통을 하는 것.》

▽사진시대=디지털카메라와 카메라폰이 대중화되면서 의사소통 방법은 이미 바뀌어 있었다.

대학원생 정모씨(27)는 최근 서울 강남역 부근으로 남자 친구를 만나러 나갔다. 약속시간이 지나도 남자친구가 모습을 보이지 않자, 자신의 뾰로통한 표정을 카메라폰으로 찍어 전송했다. 5분여 뒤 도착한 친구는 온통 땀에 젖어 있었다.

미국 대통령 조지 W 부시
부시가 구내식당에서 식판에 음식을 담아 갖고 나오고 있다. 그 앞에는 군복 차림의 건장한 한 여인이 걸어간다. 헝클어진 머리, 고개를 돌려 부시를 째려보는 그의 모습은 속칭 '광녀'(狂女). 부시와 광녀, 무슨 관계일까?

정씨는 “예전 같으면 전화를 걸어서 재촉했을 것”이라며 “말이 아닌 사진을 통해 느낌을 소통하는 게 이제는 더 재미있고 익숙하다”고 말했다.

▽Post 사진, 합성=사진으로 소통하는 데 익숙해진 ‘디카족’이 그 다음 관심을 돌린 분야가 합성. 그래픽 프로그램이 전문가의 전유물이던 90년대 말에는 국내 유명 배우의 얼굴을 외국 포르노 배우의 몸에 붙이는 등의 방법으로 위조사진을 만드는 게 유행이었다. 그러나 요즘 합성은 감쪽같지는 않지만 어설픈 가운데 유머와 자신의 생각을 담는 게 유행한다.

▽합성, 쉽다=사진합성에 가장 많이 사용되는 소프트웨어는 ‘포토샵’. 미국 어도비사의 제품으로 디지털카메라를 사면 전체 기능의 70%가량을 쓸 수 있는 번들용 제품을 준다. 그러나 대부분은 컴퓨터 학원이나 와레즈 사이트 등을 통해 불법 복제품을 구해 쓴다는 게 문제다. 한국어도비시스템스 최정미 차장은 “포토샵이 회사 전체매출의 50% 이상을 차지하나 개인 구입자는 그리 많지 않다”고 말했다.

파+병+반대
'파병반대'. 빈 병에 파를 꽂고 그 위에 대각선이 그어진 빨간색 동그라미를 합성했다.

포토샵상에서 사진 두 장을 띄운 뒤, 한쪽 사진의 일부를 오려다 다른 사진에 붙이고 색채와 명암을 적당히 조절하면 합성 끝. 이렇게 합성된 사진이 가장 많이 모이는 곳은 디시인사이드(www.dcinside.com). 최근에는 네이버 야후 엠파스 등 포털 업체들도 앞 다투어 ‘합성 게시판’을 신설했다. 엠파스 김수경 과장은 “이미지 검색이 전체 검색건수의 20∼30%를 차지한다”며 “사진이 점점 글을 대신하고 있다”고 말했다. 도깨비뉴스(www.dkbnews.com) 운영자 김현국씨는 “앞으로는 여러 컷을 합성한 사진으로 스토리를 만들거나, 합성사진에 음악을 곁들이는 ‘멀티미디어 합성’이 유행할 것”으로 내다봤다.

나성엽기자 cpu@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