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판매 질주 BMW 앞질러…10월 수입차 1위 올라

입력 2003-11-05 18:10수정 2009-10-08 19: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렉서스가 지난달 BMW를 제치고 수입차 시장 1위를 기록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가 10월 수입차 등록대수를 집계해 5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렉서스는 505대로 그동안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부동의 1위를 차지하고 있던 BMW(479대)를 눌렀다.

그 뒤를 메르세데스 벤츠(269대), 포드(208대), 크라이슬러(149대), 폴크스바겐(87대), 볼보(67대)가 이었다.

올해 10월까지 누적 등록대수 기준으로는 여전히 BMW가 4558대로 2위인 렉서스(2829대)를 크게 앞선다. 렉서스는 9월부터 선보인 ES330과 LS430이 좋은 반응을 얻으면서 판매가 급증했다.

한편 10월 전체 수입차 등록대수는 2003대로 9월에 비해서는 36.8%, 지난해 10월에 비해서는 46.9% 증가했다. 수입차 등록이 월 2000대를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올 1월부터 10월까지 수입차 등록대수는 1만5766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8% 증가했다.

공종식기자 kong@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