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철씨 이르면 3일 소환장

입력 1999-08-03 01:08수정 2009-09-23 21:2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지검 공판부(부장검사 강대석·姜大錫)는 2일 징역 2년의 실형이 확정된 김현철(金賢哲)씨를 재수감하기 위해 이르면 3일 소환장을 보내기로 했다.

검찰은 김씨가 소환에 응할 경우 곧바로 재수감하기로 했으며 불응하면 7∼10일 시한의 소환장을 1,2차례 더 보낸 뒤 형집행장을 발부해 강제구인키로 했다.

〈김승련기자〉srkim@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