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산악부원 1명 히말라야서 실종

입력 1999-08-01 19:21수정 2009-09-23 21: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연세대 산악부의 파키스탄 브로드피크(8074m) 등정대 허승관대원(27·사학과)이 지난달 29일 하산도중 실종됐다.

원정대가 31일 알려온 바에 따르면 허대원은 해발 7300m 지점에서 고소적응에 실패해 하산하는 도중 실종됐으며 실족 지점으로 추정되는 지점 아래 낭떠러지 부근에서 허대원의 것으로 보이는 재킷과 유류품 일부를 찾아냈다는 것.

한편 허대원이 소속된 연세대 원정대와 합류해 히말라야 8000m 이상급 14좌 완등을 목표로 11번째 도전에 나선 동국대원정대장 박영석씨도 정상 도전을 포기했다.

〈주성원기자〉jeon@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