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군수 30일 재소환…공사발주 수뢰등 조사

입력 1999-07-30 19:28수정 2009-09-23 21:4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수원지검 특수부는 30일 김일수(金日秀·59)경기 화성군수를 소환해 군이 발주한 공사와 관련해 업자들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김군수는 97년 A건설 대표 심모씨(43·구속)로부터 1억원을 받은 혐의다.

이에 앞서 검찰은 A건설에서 1억원을 받아 김군수에게 전달한 혐의를 받고 있는 김군수의 조카 김용훈씨(57)에 대해 제삼자 뇌물취득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수원〓박희제기자〉min0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