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청소년 24시간 출입금지「레드존」2곳 지정

입력 1999-07-29 19:36수정 2009-09-23 21: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기 파주시 파주읍 연풍리의 이른바‘용주골윤락가’와 법원읍 대릉리의 이른바‘20호윤락가’가 경기도내에서 처음으로 24시간 청소년 출입이 금지되는 ‘레드존(Red Zone)’으로 지정된다.

파주시는 29일 19세 이하 청소년들의 윤락가 출입을 금지하는 내용의 ‘청소년 통행금지구역 등 지정에 관한 조례’를 제정, 시의회 심의를 거쳐 9월1일부터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는 경찰 주민 등과 함께 감시단을 편성, 적발되는 청소년들에게 강제 퇴거명령을 내릴 방침이다.

〈파주〓박희제기자〉min0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