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金대통령 정계개편 문답]『우수 인재 폭넓게 영입』

입력 1999-07-23 00:29수정 2009-09-23 22:1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대중(金大中)대통령은 22일 전남도 행정개혁보고회의 참석에 앞서 광양을 방문, 이 지역 기자들과 회견을 갖고 정계개편에 대한 개괄적 구상을 밝혔다. 다음은 일문일답 요지.

―신당을 창당할 것인가.

“김종필(金鍾泌)총리를 만났을 때 국민회의와 자민련 양당과 더불어 많은 신진인사를 영입해 국민적인 새로운 정당을 만드는 게 어떻겠느냐고 말한 것이 사실이나 논의에 그치고 합의된 바 없다. 그러나 우리는 앞으로도 남녀가 같이하는 정당체제, 노 장 청이 같이하는 정당체제를 목표로 지금까지 정치에 참여하지 않았던 우수인재를 많이 영입할 생각이다.”

―내년 총선에서 물갈이 폭은….

“과거 어느 때보다 유권자 의사가 존중될 것이다. 여론조사가 매우 발달해 국민여론을 정확히 파악할 수 있다. 현 의원도 열심히 일하고 선거구민이 지지하면 우선 공천할 것이다.”

―선거구제는….

“중선거구에 1인2투표제 방식의 정당명부제를 바라고 추진한다. 가장 큰 이유는 지역주의를 없애고 여야 모두 전국정당을 만드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다. 중선거구제는 다양한 정당이 참가하게 된다. 우리당이 반드시 유리한 건 아니나 국가적 입장에서 볼 때 꼭 필요하다.”

〈광양〓최영묵기자〉mook@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