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택시 면허 신규발급 재개…서울 내달 2∼10일 접수

입력 1999-07-22 18:12수정 2009-09-23 22: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시는 지난3년간 중단됐던 개인택시면허 신규 발급을 재개키로 하고 다음달 2∼10일 신청서를 접수한다고 22일 밝혔다.

시 관계자는 “이번에 발급할 개인택시 면허는 500대 안팎이 될 것”이라며 “신청자중 국가 유공자 등 소정 기준에 따른 우선 순위에 따라 12월중 면허를 내줄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의 02―3707―9751∼2

〈서정보기자〉suhcho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