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바레-나이트클럽, 대낮 무도행위 내달부터 금지

입력 1999-07-19 17:35수정 2009-09-23 22: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보건복지부는 카바레와 나이트클럽 등에서의 대낮 무도행위를 8월 1일부터 금지키로 했다.

복지부 관계자는 19일 “3월부터 카바레 등 유흥주점의 24시간 영업이 허용됐으나 비슷한 업종인 무도장은 풍속영업규제에 관한 법률에 따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영업이 금지되고 있는데 따른 형평성 문제가 제기돼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관계자는 “카바레의 대낮 영업 자체를 규제하는 것이 아니라 주간 영업은 현행대로 허용하되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는 ‘춤을 추는 행위’만 금지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정용관기자> yongar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