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령혐의 구속 박용권 광주남구청장 사퇴할듯

입력 1999-07-15 02:55수정 2009-09-23 22:5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난해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업무상배임 등)혐의로 구속기소된후 ‘옥중결재’를 계속해 온 박용권(朴容權·49)광주남구청장이 금명간 구청장직을 사퇴할 것으로 알려졌다.

남구의회 관계자는 14일 “최근 박구청장을 면회한 결과 ‘오랜 행정공백으로 주민들에게 심려를 끼친데 대해 죄송하다’며 이달말경 공식사퇴서를 제출하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말했다.

박구청장이 사퇴하면 이미 의원직을 상실한 남구의원 9명에 대한 보궐선거와 함께 이르면 9월 중순경 구청장 보궐선거가 치러질 전망이다.

박구청장은 취임전 광주 화신상호신용금고 대표로 재직하면서 고객예탁금 200억여원을 빼돌린 혐의가 인정돼 1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받았다.

〈광주〓김 권기자〉goqud@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