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기능대도 「

입력 1999-07-06 22:32수정 2009-09-23 23:3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기업이 필요로 하는 기술인력을 직업훈련기관이 양성해 취업시키는 ‘맞춤훈련’이 인천기능대에 이어 대전기능대에서도 이달부터 실시된다.

맞춤훈련은 기업과 훈련기관이 사전에 협의한 취업이 보장된 직업훈련제도이다.

대전기능대는 대전온수온돌협회와 삼성전자서비스 서대전센터 ㈜애니텔 서비스뱅크 ㈜부국정공 ㈜태성기계 등 33개 업체로부터 200여명에 대한 맞춤훈련을 의뢰받았다고 말했다. 이번 훈련분야는 △PC조립 및 서비스(30명) △CAD(24명) △금형설계 및 제작(19명) △건축배관(36명) △용접(31명) 등이다. 042―670―0529∼31

〈대전〓이기진기자〉doyoce11@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