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국대 사범대학장 부부, 車 빙판길 江추락 사망

입력 1998-11-20 18:59수정 2009-09-24 19: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단국대사범대 이학동(李鶴同·65)학장과 부인 이경숙씨(64)가 19일 밤11시10분경 경기 양평군 서종면 문호리 북한강변에서 레토나지프를 타고 가다 강물에 추락해 숨졌다.

경찰은 이학장부부가 이날 오후 서울에서 양평군 집으로 서둘러 가다 빙판길에 미끄러져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있다. 02―3410―3153

〈수원〓박종희기자〉parkheka@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