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민 10명중 3.5명 『교통법규 위반 적발』

입력 1998-11-12 11:16수정 2009-09-24 20: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난해 인천시민 10명중 3.5명이 교통법규를 위반해 경찰에 적발된 것으로 나타났다.

인천지방경찰청이 최근 국회에 제출한 국감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인천에서는 전체인구(2백39만6백67명)의 34.7%인 82만9천43명이 교통법규 위반으로 적발됐다.

이들 교통법규 위반자에게는 모두 1백83억9천7백여만원의 범칙금이 부과됐다.

위반자중 운전자는 74만1천27명, 보행자는 8만8천16명이었다.

인천의 인구당 교통법규 위반 적발 비율은 서울(49.9%) 충남(35.4%)에 이어 3위였으며 대구(25.5%) 등 비슷한 인구 규모의 타 시 도에 비해 적발비율이 높았다.

〈인천〓박정규기자〉rocheste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