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공민증 14년만에 바꿔…우리주민증과 같은모양

입력 1998-11-07 08:34수정 2009-09-24 20: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북한은 84년부터 사용해 온 공민증을 14년만에 바꿔 올해 하반기부터 사용하고 있다고 안기부가 6일 국회 정보위의 국감에서 밝혔다.

안기부에 따르면 북한의 종전 공민증은 수첩모양이었으나 이번에 경신된 공민증은 우리의 주민등록증처럼 양면형이다. 또 뒷면의 경우 직업 가족관계 거주 퇴거에 관한 사항을 기재하는 난이 없어진 대신 주체연호와 혈액형을 기재하는 난이 새로 추가됐다.

안기부는 “북한의 공민증 교체는 김정일(金正日)시대 개막과 함께 사회분위기를 쇄신하고 공민증 위조를 방지, 탈북자를 사전 봉쇄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윤영찬기자〉yyc11@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