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출항 금강산관광선 정주영회장도 승선…18일부터

입력 1998-11-05 08:24수정 2009-09-24 20:4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주영(鄭周永)현대명예회장이 18일 첫 출항하는 금강산 관광선에 승선, 북한을 네 번째 방문한다.현대그룹은 4일 정명예회장이 금강산 관광선 ‘현대금강호’를 타고 4박5일간의 금강산 관광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명예회장의 금강호 승선은 89년 첫 방북 이후 9년만에 실현되는 금강산 관광의 역사적 순간을 함께하고 싶다는 본인의 의지에 따른 것으로 체류기간중 관광 외의 대외적 활동은 없을 것이라고 현대는 설명했다. 현대 고위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정명예회장이 지난달 2차 방북때 정몽헌(鄭夢憲)현대회장 등을 동반했던 것과 달리 이번에는 현대 고위관계자들을 대동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래기자〉jongrae@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