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장엽,임시거처 제3장소로 옮겨

입력 1997-03-22 08:12수정 2009-09-27 01: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마닐라〓정동우특파원】필리핀과 한국정부는 필리핀의 휴양도시 바기오에 머물고 있던 黃長燁(황장엽)북한 노동당비서의 신변안전을 위해 황비서를 지난 20일 이미 제삼의 장소로 이송했다고 한 외교소식통이 21일 전했다. 이 소식통은 황비서의 신변안전을 우려한 피델 라모스 필리핀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이송작전이 극비리에 감행됐다고 전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