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게시판]「접촉과 흐름전」 국제화랑서

입력 1997-03-16 09:44수정 2009-09-27 02:2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 종로구 소격동 국제화랑(02―735―8449)이 30,40대 젊은 작가들로 「접촉과 흐름전」을 마련한다. 18일부터 4월6일까지 열리는 이 전시회의 출품작가는 김영진 우순옥 채미현 김춘수씨. 화랑측은 『인간을 생명적 존재로 가능케하는 신체와 정신의 일체가 미술이라는 매체를 통해 어떻게 나타나는지를 보여주기 위해 이 전시회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